KBS 1FM(93.1MHz)에서 오후 5시에서 6시 사이에 하는 '흥겨운 한마당'이라는 프로가 있다. 직장인으로서는 생방송으로 들어보기 힘든 시간대일 뿐더러, 보통 93.1MHz를 즐겨 듣는 사람들도 이 프로그램 방송 시간대에는 다른 방송으로 채널을 바꾸곤 한다.

얼마전 <왕의 남자>의 이준익 감독이 나왔던 방송에서는 이준익 감독의 <황산벌>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어진 신세대 소리꾼 남상일의 '노총각 거시기歌'라는 판소리 한곡을 들려주었다. 배경은 현재시대로, 전라도 한 시골의 거시기라는 총각이 서울에 와서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노래하는 이 곡은 적어도 한번쯤은 재미있게 들어볼만하다.

요즘 iPod에 CD 6장짜리 안숙선의 춘향가를 넣어가지고 종종 들어보곤 하는데 국악도 관심과 애정을 갖고 들어보면 꽤 들어볼만 한 것이 많은 것 같다. 특히 위 프로그램을 듣다보면 요즘 만들어진 신세대 국악도 종종 들어볼 수 있는데, 나름 들을만한 것 같다.

'노총각 거시기歌'의 총 연주시간은 약 14분 정도이다.


BLOG main image
Gustav Mahler(1860-1911)

공지사항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41)
New (1)
Archive (~2013) (40)
Today : 3
Yesterday : 2
Total : 479,124
Statistics Graph